차량기술법인H&T 부설 교통사고공학연구소
교통사고, 차량사고 상담 및 예약
1588-5766 / 010-5269-0323
교통사고 공학연구소를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친절하게 상담해 드리겠습니다.
과학기술부 등록 제 01-06-008호 기술사무소
교통사고조사 분석, 감정(법원감정) 전문연구소

안전컬럼

2023년에 달라지는 도로교통 및 자동차보험 제도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3-01-02 17:37 조회2,114회 댓글0건

첨부파일

본문

2023년에 달라지는 도로교통 및 자동차보험 제도

 

2023년부터 달라지는 도로교통 제도와 개정된 자동차보험약관을 소개한다도로교통과 관련에서는 고속도로에서 앞지르기 위반시 과태료가 부과되고교차로에서의 우회전 신호등이 도입된다또한 자동차보험에서는 경상환자의 치료비에 대해 과실책임주의가 도입되고친환경차량 등에 대한 보상기준을 명확히 하거나 추가되었다.

 

도로교통 관련 제도

1) 고속도로에서 앞지르기 위반 등 과태료 부과

2022년 7월 개정된 과태료 및 범칙금 관련 사항이 6개월 지나 2023년에 본격 시행된다고속도로에서 앞지르기를 할 때에는 반드시 좌측 차로를 이용하여 추월해야 하는데이를 위반시에는 승용차 7만원승합차 8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기존의 범칙금 부과에 더해 과태료 부과 기준이 신설된 것이다또한 2차로에서 1차로로 앞지르기 한 후 다시 2차로로 복귀하지 않은 경우에는 지정차로 위반으로 범칙금이나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2) 교차로에서의 우회전 신호등 도입

우회전 교통사고의 위험성이 높은 특정 구간에는 운전자의 보행자 보호 의무를 강화하기 위해 우회전 신호등이 시범 설치 운영된다우회전 신호등이 설치된 경우 운전자는 반드시 신호에 따라 우회전해야 하며위반시 신호위반 처벌을 받게 된다.

현행 도로교통법에서 운전자는 교차로에서 우회전하려고 할 때 보행자가 횡단보도에서 통행하거나 통행하려고 하는 경우 일시정지해야 할 의무가 있다우회전 신호등 설치는 교차로에서 우회전시 운전자의 통행 방법을 명확히 해 일시정지 의무 등의 혼란을 방지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3) 운전면허 제1종 보통 자동변속기(오토면허 신설 추진

최근 정부는 제1종 보통 자동변속기(오토면허 신설을 제도개선 검토대상 과제로 발굴하여 추진한다고 밝혔다1종 보통 오토면허가 신설되면 자동변속기가 장착된 제1종 차량을 보다 쉽게 취득할 수 있고2종 보통 오토면허 취득 후 7년 무사고 기준을 충족하면 제1종 보통 오토면허로의 갱신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2종 보통면허는 승용차 및 10인이하의 승합차, 4톤 이하의 화물차 운전이 가능하고1종 보통면허는 승용차, 15인이하의 승합차, 12톤 미만의 화물차 운전이 가능하다그중 제2종 보통면허는 자동변속기 장착 차량만 운전이 가능한 오토면허가 있으나 제1종 보통면허에는 오토면허가 없다그동안 제2종 보통면허를 소지한 자가 7년 동안 무사고운전을 하면 1종 보통면허로 갱신할 수 있는 혜택이 주어졌으나 제2종 보통 오토면허 소지자는 7년 무사고기준을 충족하여도 제1종 보통면허로 갱신할 수 없었다경찰청에서는 현행 운전면허 체계 개선 용역 결과를 토대로 구체적인 방향을 확정한다는 방침이다.

 

 

자동차보험 제도

1) 경상환자 대인치료비 과실책임주의 도입 등

교통사고 경상 피해자의 치료비 중 본인 과실분에 대한 치료비는 본인 자손보험이나 자비로 부담하도록 변경되었다이전에는 경상 피해자의 과실정도와 무관하게 상대방 보험사에서 치료비를 전액 보상받았지만 이제는 경상 피해자의 치료비(대인중 본인과실 부분은 본인이 부담해야 한다는 것이다다만 피해자보호를 위해 경상환자(1214급 상해환자)가 아닌 경우보행자이륜차자전거 피해자는 본인 과실이 있더라도 현행과 같이 치료비 전액을 보상받을 수 있다또한 경상 환자가 4주 이상의 장기치료를 받는 경우에는 의료기관의 진단서를 보험사에 제출해야 하며부득이한 상급병실 입원 인정기준도 병원급 이상(의원급 제외)에서만 가능하도록 인정기준이 변경되었다.

 

2) 경미한 차량 손상시 품질인증부품을 활용한 교환수리 적용

경미한 차량 손상이 발생한 경우 대물배상 및 자기차량손해 담보에서 품질인증부품을 이용하여 교환수리할 수 있도록 하였다대상 부품은 차량 안전에 지장이 없는 범퍼후드앞펜더도어뒤펜더트렁크리드 등의 외장부품이며여기서 경미손상이란 자동차의 기능 및 안전성에 영향이 없는 외장의 코팅 손상색상 손상소재의 경미한 긁힘이나 찍힘 등의 손상을 말한다.

 

3) 친환경차량의 대차료 등 보상기준 현실화

현행 약관상 대차료는 배기량을 기준하여 지급하고 있는데친환경 하이브리드 차량 등은 차량크기에 비해 상대적으로 배기량이 낮아 대차료 지급시 분쟁의 소지가 있어 대차료 인정시 차량크기를 고려하여 지급할 수 있도록 기준을 명확히 하였다.

또한 대물배상 보상시 감가상각이 적용되는 중요 부품에 전기차 등의 모터 및 구동용 배터리가 추가되었다전기차의 모터와 배터리는 엔진이나 변속기와 같은 고가의 중요 부품으로 실손보상의 원칙에 따라 피해자가 교체비용의 일부(감가상각분)를 부담하는 것이 형평성에 부합한다는 취지다참고로 현재 보험사에서는 보험료를 추가하여 배터리의 교체 비용을 전액 보상하는 특별약관을 판매하고 있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첨부된 보도자료 내용 참조.

 

 H&T차량기계기술법인

 

윤대권

 

a182a9d7e47aecc33ca439156ef7a4ae_1584348496_9921.jpg

​

목록

게시물 검색